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We deliver client's credibility
BESKO SEA & AIR

11월부터 지방공항 국제 하늘길 열린다

Page info

Name BESKO Date21-11-01 10:34 Hit468 Comment0

Contents

국토교통부는 최근 1년 7개월간 중단됐던 지방공항 국제선을 국내 예방접종완료자 및 격리면제서 소지자를 대상으로 오는 11월부터 단계적으로 재개할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이르면 11월 말부터 김해공항 국제선이 확대 운영된다. 그동안 국제선을 주 1회 운영하던 김해공항은 현재 운영 중인 세관·출입국심사·검역(CIQ)의 업무 활용도를 높여, 김해-사이판 항공편을 주 2회, 김해-괌 항공편을 주 1회 추가 운항한다.
 
김해-사이판 항공편은 매주 2차례 운항하여 최근 급격히 증가한 사이판 트래블버블 여행수요에 대응토록 지원하고, 겨울철 인기 휴양지 노선인 김해↔괌 항공편도 매주 1회 운항해 해외여행에 대한 지역 주민들의 갈증을 일부 해소할 예정이다.
 
집단 면역이 형성되는 12월에는 대구·청주·무안공항의 국제 항공편 수요가 있을 경우, 방역당국 등 관계기관과 CIQ 운영재개 협의 등을 거쳐 공항별로 주 3~5회 시범운항을 한 뒤,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해외여객 수요가 더욱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내년 설 연휴에는 김포·제주·양양공항의 국제선 수요와 CIQ 운영상황 등을 고려해 적정 운항 규모와 시점 등을 관계기관과 협의할 예정이다.
 
국토부 김용석 항공정책실장은 “이번 김해공항 사이판·괌 노선 증편을 시작으로 지방공항 국제선 운항이 점차 확대됨에 따라 지역 거주민들의 해외여행 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이라며 “최근 사이판·싱가포르와 체결된 트래블버블에 이어 이번 지방공항 국제선 운항재개 등 지역항공·여행업계 회복의 마중물이 되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서울시 영등포구 선유로49길 23, 2차 아이에스비즈타워 204호 (양평동4가) | T. 02-333-9434 | F. 02-333-9435~6
Rm.204, IS BIZ TOWER 2, 23 Seonyu-ro 49-gil, Yeongdeungpo-gu, Seoul, Korea | T. (+82)-2-333-9434 | F. (+82)-2-333-9435~6
Copyright(c) BESKO SEA&AIR. All rights reserved.